가치 있는 기사를 위해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합니다. 학내 성희롱·성폭력을 제보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. 안녕하세요, 지스트신문의 박희수 기자입니다. 저는 지스트의 성희롱·성폭력을 무시할 수 없다는 것에 주목했습니다. 특히 지스트 같은 소규모의 집단에서...

지원서 다운로드

- 독자 여러분께 알립니다. 안녕하십니까. 지스캐치 편집장 백승혁입니다. 지스캐치는 2015년 2월 10일 창간한 이래로 지속성과 전문성을 갖추기 위해 학교 공식 언론인 <지스트신문>으로의 전환을 준비해왔습니다. 그러나 신문...

지원서 다운로드